강화군, 보행자 중심 도로명판 확충

이면도로나 골목길 등에도 설치, 보다 쉽게 길 찾을 수 있어

강화군(군수 이상복)은 지난 2014년부터 시행해 온 도로명주소체계의 조속한 정착을 위해 보행자 중심의 도로명판 시설을 확충했다고 지난 21일 밝혔다.

군은 총사업비 2,400만원(국비 1000, 군비 1400)을 투입해 기존 차량 중심의 도로명판 외에 이면도로 및 골목길 등에 보행자 편의를 위한 도로명판 319개를 확충했다.

이로써 현재 강화군의 총 도로명판 수는 현수식 2,428개, 벽 부착식 137개, 기타 210개 등 총 2,775개가 됐다.

아울러 군은 도로명 주소 안내시설 일제 조사를 통해 연말까지 중장기 소요량을 파악하여 연차적으로 시설물을 설치하고 도로명 주소 홍보에 주력할 계획이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