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기독교연합회, 이웃돕기 성금 100만 원 쾌척

강화군 양사면 기독교연합회(원충연 목사)는 지난 6일 주민 복지 향상을 위하여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돕기 성금 100만 원을 기탁했다.

양사면 관내 8개 교회로 이루어진 기독교연합회는 매년 회원들의 뜻을 모아 이웃돕기를 몸소 실천하고 있다.

원충연 목사는 “작은 정성이지만 이웃들과 함께 나누는데 의미를 두고 있다”고 말했으며, 이에 이명자 양사면장은 “코로나19로 경제 상황이 안 좋은 가운데에서도 이웃을 위한 성금 기탁을 감사드린다.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분들을 발굴해 필요한 물품 등으로 소중히 전달하겠다”고 화답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