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들녘, 교동면에 이웃돕기 물품 기탁

강화군 교동면 소재 주식회사 교동들녘(대표자 최복환)은 지난 16일 교동면사무소를 찾아 강화섬쌀(10㎏) 50포를 기탁했다.

최복환 대표는 “동절기 한파와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힘든 시기를 겪는 이웃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길 바라며, 따뜻한 연말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연말을 맞아 지역사회를 위한 따뜻한 관심과 지원에 깊이 감사드리며, 기탁한 물품은 형편이 어려운 주민에게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