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한파대비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가구 방문

구석구석 살펴 따뜻한 겨울나기 추진

강화군 길상면(면장 김재구)은 지난 1일 본격적인 한파를 대비해 독거노인 등 8가구를 방문하며 안부를 살폈다.

상대적으로 한파에 취약한 저소득 독거노인 및 장애인 가구를 대상으로 보일러, 수도계량기, 난방 등 생활 실태를 점검하고 겨울철 건강수칙을 안내했다.

또한 방문 결과를 토대로 겨울철 난방유, 전기요, 매트 등 필요한 난방용품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김재구 면장은 “앞으로도 취약계층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지역사회의 단체와 연계해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