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사랑의 이웃돕기 성금’연이어 기탁

강화군 양사면 덕산교회(목사 권회철)에서 주민 복지 향상을 위해 써달라며 인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이웃돕기 성금 1백만 원을 기탁했다.

지난 11월 29일에는 교산1리 주민 고봉환님이 전년도에 이어 현금 1백만 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코로나19로 경제 상황이 안 좋은 가운데에서도 이웃을 위한 성금 기탁을 감사드리며, 복지사각지대 등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분들을 적극 발굴해 촘촘하게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