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이장단, 하반기 영농폐기물 집중 수거기간 운영

환경오염, 산불방지 위해 앞장

강화군 교동면 이장단(단장 황교익)이 하반기 영농폐기물 집중 수거 기간에 맞춰 수확이 끝난 농지의 영농 폐기물(폐비닐, 폐자재, 폐농약용기 등)을 집중 수거한다.

이번 활동은 12월 중순까지 전개되며, 영농폐기물을 제때 처리하지 못해 발생하는 환경오염 문제와 관행적 불법소각에 따른 산불 방지를 위해서다.

황교익 단장은 “깨끗한 교동면을 만들고자 환경정화에 동참하고 있다”며 “영농폐기물을 처리해 한해 농사를 잘 마무리 짓겠다”고 말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영농폐기물 불법소각 시 환경오염은 물론 산불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며, “영농폐기물 집중 수거활동으로 깨끗한 농촌마을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