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여성단체협의회, 다문화 이주여성과 함께하는 한국문화 체험

강화군 여성단체협의회(회장 송미영)는 지난 25일 다문화 이주여성 20여 명과 함께 한국문화 체험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협의회는 강화군행복센터에서 다문화 이주여성이 한국의 문화를 이해하고 사회문화적 정체성을 갖출 수 있도록 ▲전통의상의 이해 ▲생활 속 기본 에티켓 ▲다도 문화 등을 함께 체험했다.

송미영 회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다”며 “우리 이웃인 다문화가정을 이해하고, 서로 다른 문화를 깊이 공감하는 시간이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