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사랑의 손길로‘뚝딱뚝딱’

관내 주거취약계층에 집수리 봉사활동 펼쳐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최진남, 부녀회장 최옥임)는 지난 23일 주거 취약계층 2가구를 선정해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는 새마을남녀지도자협의체의 대표적인 사업으로, 매년 300만원 상당의 기금을 활용해 주거환경이 열악한 가정에 환경정비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올해는 고능2리 김OO씨 댁을 방문해 부서져 사용할 수 없는 싱크대 상하부장을 교체하고 및 삼성1리 김OO씨 댁에 기름보일러를 놓아드리는 등의 봉사활동을 펼쳤다.

최진남 협의회장은 “앞으로도 형편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봉사하며 살기 좋은 불은면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우리의 작은 활동을 통해 나눔 정신이 확산될 수 있기 바란다”고 말했다.

염명희 불은면장은 “봉사활동에 참여해 주신 회원들에게 감사드리며, 동절기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을 적극 발굴해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