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도면사무소 입구에서 퍼지는 아름다운 캐롤송

화도면에서 겨울감성을 선물해 드려요

강화군 화도면(면장 박수연)이 지난주부터 이른 크리스마스 장식으로 면사무소 입구를 환하게 밝혔다.

면사무소에 들어서면 아담한 트리빌리지 오르골에서 흘러나오는 캐롤송이 주민들의 감성을 자극하고, 마음을 풍성하게 만드는 커다란 트리도 볼 수 있다.

면사무소를 방문한 한 주민은 “캐롤송이 울려 퍼지니 주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해주는 것 같아 행복하다”고 말했다.

박수연 면장은 “쌀쌀해진 날씨에 면사무소를 방문하는 주민들께서 잠시나마 감성에 젖을 수 있는 시간을 선물하고 싶어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화도면은 주민과 함께하는 면민행정을 펼쳐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