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구하2리, 연말 맞이 이웃사랑 나눔

쌀과 순무김치로 전하는 따뜻한 마음

강화군 내가면(면장 차은석)은 지난 17일 구하2리 유선춘 이장과 차석 새마을지도자가 직접 담근 순무김치 100통과 쌀 50포를 전달하는 행사를 가졌다.

기탁 받은 물품은 내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관내 취약계층 150가구를 방문해 직접 안부를 나누며 전달되었다.

유선춘 이장은 “내 가족이 먹는다는 생각으로 직접 순무를 길러 김치를 담갔다. 어르신들 맛있게 드셔주시면 좋겠다”고 전했으며, 차석 새마을지도자는 “작은 정성이지만 이웃들과 나누며 모두가 행복한 연말을 맞이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