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여성단체협의회, 어려운 이웃과 행복더하기 행사 개최

강화군 여성단체협의회(회장 송미영)는 지난 14일 어려운 이웃과 행복더하기 행사를 개최하여 사랑의 순무김치 나눔을 실시했다.

추워진 날씨에도 불구하고 30여 명의 회원이 참여하여 순무김치를 만들었다. 회원들이 정성스럽게 만든 순무김치는 저소득층, 장애인 단체, 강화군 사랑의 집에 거주하는 독거노인 등 지역 내 200여 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송미영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지역사회 활동을 위해 방역수칙을 지키며 행사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 어려운 이웃들을 생각하며 기쁜 마음으로 정성껏 준비한 순무김치가 우리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