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천호 강화군수, 건설산업 등 지역경제 활력 위한‘소통’ 행보

전문건설협의회와 지역경제 활성화 간담회 개최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10일 영상회의실에서 전문건설협의회(회장 김종열)와 지역 건설산업 활성화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유천호 군수, 관련부서 과장들, 김종열 회장 및 임원진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유천호 군수는 “대내외 건설경기 악화로 어려운 가운데 지역 경기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전문건설협의회에 감사드린다”며 “지역 경제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건설업을 살리기 위해 업계 목소리를 적극 청취하겠다”고 밝혔다.

간담회에서 군은 그동안 공공부문에서 추진하고 있는 도급공사와 관급자재에 대한 지역업체 수주율 현황과 관내 업체 보호를 위한 실태조사 등 건설산업 활성화 시책에 대해 설명을 했다. 이어 ▲지역업체 참여 확대 ▲지역자재 사용 100% 및 장비 인력은 80% 이상 사용 ▲지역건설업체와 상생협력 등 협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전문건설협의회에서는 지역 건설사 지원 확대를 위한 군의 노력에 감사의 뜻을 표하고, 지역 건설업의 애로사항 해결, 지역 업체 참여율 제고 및 지역 건설사 보호 대책에 대해 군과 심도 있게 논의했다.

김종열 회장은 “관에서 발주하는 공사뿐만 아니라 민간에서 시행하는 공사에도 지역 장비와 인력을 투입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강화전문건설협회 회원들이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천호 군수는 “앞으로도 지역 건설업계와 소통의 장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건설업과 지역경제가 동반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강화군과 전문건설협의회는 지난 10월 재난‧재해 발생 시 건설기계 자원을 상시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해 재해의 예방과 응급복구에 함께 협력하고 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