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면 새마을부녀회, 깨끗한 길상면 만들기 구슬땀

강화군 길상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이미선)는 지난 8일 길상저수지 일원에서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오늘 부녀회원 16명은 길상저수지 인근에 투기된 대형폐기물과 쓰레기 약 3톤을 수거했다.

이미선 협의회장은 “깨끗해진 도로변과 하천을 보니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깨끗한 길상면을 만들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구 길상면장은 “열성적으로 정화 활동을 나서준 회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깨끗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