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인중개사협회 김포시지회, ‘김포 愛 시민운동’ 홍보 박차

중개 의뢰인에 1:1 맞춤 홍보대사 역할 등 70만 대도시 김포 위해 각개전투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김포시지회는 지난 달 6일 김포시와 ‘인구 70만 대도시 조성을 위한 <김포애(愛) 시민운동> 업무협약식을 체결하고 본격적인 홍보에 돌입했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는 ▲실거주 미전입 인구 김포에 주소 갖기 ▲실거주 미전입 인구 찾기 범시민 운동 전개 ▲중개 의뢰인을 통한 1대1 맞춤 홍보대사 역할 등을 수행하는 한편 인구 70만 대도시를 향한 김포시민 염원을 이루기 위해 전 회원이 하나가 돼 적극적으로 홍보해 나가겠다는 포부다.

이에 따라 김포시에서 제작한 ‘김포에 주소 갖고 70만 대도시 만들자’ 홍보 포스터를 중개사무소 입구 등 잘 보이는 곳에 게시하고, 사무실에 전단지를 비치 및 배부했다. 또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김동신 지회장과 회원들은 블로그 및 SNS 등을 적극 활용하며 열띤 홍보에 앞장서고 있다.

김동신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김포시지회장은 “타 시·도 주민의 부동산 매매 및 전·월세 중개 시 김포시의 매력을 적극적으로 설명하며 김포시에 주소를 가질 수 있도록 유도하는 등 김포시 발전의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한국공인중개사협회 김포시지회는 김포시 인구 70만 달성을 위해 적극 협조하고 홍보하라 것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