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제4회 강화 10월愛 콘서트 성황리 개최

질서있는 관람으로 안전사고 無, 군민 사연 소개로 더욱 풍성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지난 29일 강화공설운동장에서 관객 4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2년 제4회 강화 10월愛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는 전 세대를 아우르는 공감과 소통의 장을 만들고자 주민들의 다양한 사람들의 사연을 받아 진행했다. 사연을 영상편지로 제작해 뜨거운 감동과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또한, 사연 소개와 같은 주제로 출연 가수가 노래로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날 콘서트에는 ‘트롯돌’로 유명한 김희재를 비롯해 크라잉넛, 홍지윤, 거미, 왁스, 우원재 등 인기가수가 대거 출연해 락, 힙합, 발라드, 트로트까지 다양한 음악 장르로 남녀노소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무대를 펼쳤다. 공연 후에는 밤하늘을 수놓는 환상의 불꽃놀이와 레이저쇼로 피날레를 장식해 관객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유천호 군수는 “군민들께서 질서 정연하게 관람하며, 1건의 안전사고 없는 높은 시민의식을 보여줬다”며 “오는 11월에 개최되는 화개정원 축제, 뮤지컬 갈라쇼 등을 통해 온가족이 함께하며 가을을 즐길 수 있는 문화예술 행사에도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