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상을 사랑하는 사람들, 기금 조성을 위한 ‘사랑나눔 바자회’성료

강화군 길상면(면장 김재구)은 지난 26일 ‘길상을 사랑하는 사람들’(회장 염금숙, 이하 길사모)와 함께 온수시장 광장에서 ‘사랑나눔 바자회’를 개최했다.

이번 바자회는 주민, 기업체 등이 자발적으로 후원한 물품으로 ‘반찬 동행 기금 조성’을 위해 개최됐다. 많은 분들이 참여해 저렴한 가격으로 꼭 필요한 물건을 사고 팔며 마을 중심의 작은 축제의 장이 됐다. 이날 바자회 수익금 전액은 ‘반찬 나눔’에 사용된다.

유천호 강화군수는 바자회에 함께 참여해 봉사자를 격려했다. 이날 수익금 전액은 길사모가 매주 진행하는 ‘반찬 나눔’ 기금으로 사용된다.

염금숙 회장은 “저렴한 가격으로 좋은 물품을 주민들에게 제공하고 그 수익금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할 수 있는 뜻깊은 행사였다”며 “앞으로도 길사모는 길상면 발전과 화합을 위하여 지역 내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