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강화군지부, 수확철 농촌일손돕기 지원에 구슬땀!

농협강화군지부(지부장 한상구)는 26일 본격적인 수확철을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도면 내리 소재 고추농가를 찾아 농촌 일손돕기를 실시했다.

특히 이날 일손돕기에는 농협경제지주 농산물도매분사, 강화군지부, 강화남부농협 임직원 40여명이 함께 참여하여 고추지지대 뽑기에 값진 구슬땀을 흘렸다.

한상구 지부장은 “강화군의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위해 농협 직원들이 직접 발로 뛰어야 한다.” 면서 “농업인과 함께하는 강화군지부가 될 수 있도록 농가지원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도움을 받은 농가도 “바쁘고 중요한 시기에 농협 임직원들이 직접 도와주어 큰 힘이 되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