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외포리 포구, 가을 관광객 맞이 대청소 추진

강화군 내가면(면장 차은석)은 지난달 30일 내가면 노인회, 어촌계, 상인회 및 주변 유관기관과 함께 외포리 포구 일원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외포리 포구는 최근 선선한 가을 날씨가 이어지며 많은 사람들이 찾는 만큼 쓰레기로 인한 몸살을 앓고 있다.

조재관 노인회장은 “마을 미관을 저해했던 쓰레기를 직접 청소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고, 앞으로도 깨끗한 모습을 유지하기 위해 마을 주민들과 함께 신경 쓰겠다”고 말했다.

차은석 내가면장은 “깨끗한 내가면을 위해 바쁜 와중에도 적극적으로 환경정화에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기관 단체와 함께 깨끗한 내가면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