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어려운 이웃에 직접 키운‘사랑의 고구마’전달

강화군 내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최유진)는 지난 22일 내가면주민자치센터의 유휴공간을 개간해 직접 재배한 고구마를 수확하고, 이웃들과 나누는 봉사활동을 진행하였다.

폭염과 폭우 등 궂은 날씨로 인해 작황이 좋지 않은 상황이었지만 씨알이 굵은 것을 선별해 고구마 250Kg을 홀몸어르신 50여 가구에 전달했다.

최유진 위원장은 “직접 재배하고 수확한 고구마를 어려운 이웃들이 맛있게 드시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