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산면 주민자치위원회, 서검리 환경정화 활동 실시

“선착장 주변 방치된 쓰레기 2톤 집중 수거”

강화군 삼산면 주민자치위원회(회장 정영란)는 14일 서검리 선착장 일원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

이날 주민자치위원들은 방치된 각종 쓰레기와 폐기물 2톤가량을 집중 수거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정영란 회장은 “이번 활동으로 서검리 주민과 관광객에게 조금이라도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차관문 삼산면장은 “환경정화 활동을 실천해주신 삼산면 주민자치위원회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민·관이 협력해 삼산면 환경 개선에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