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자살예방의 날 기념’ 자살예방포럼 개최

자살예방서비스 통합연계망 구축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지난 7일 강화군 행복센터에서 자살예방 홍보대사, 자살예방협의체, 마음건강협력병원 관계자 등 70여 명과 함께 자살예방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자살예방을 위한 지역사회 역할’이라는 주제로 강화정신건강복지센터 김원길 센터장이 참여해 △강화군 자살현황과 실태 △노인자살예방을 위한 지역공동체 △자살예방을 위한 정신건강관리 방안 등 다양한 내용을 발표했다.

이어진 토의에서는 강화군의 자살예방사업을 돌이켜보고, 전문가의 의견을 통해 자살예방 사업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한 사업방향을 모색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포럼을 통해서 지역사회 자살예방 관련 유관기관이 모두 모여 통합적인 자살예방서비스 연계망 구축의 필요성을 인식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자살로부터 안전한 강화군 만들기에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