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새마을부녀회, 추석맞이 이웃사랑 ‧ 행복나눔

강화군 양사면 새마을부녀회(면부녀회장 이원남)는 지난 2일 추석을 맞아 홀몸어르신 및 저소득층에게 송편과 김세트를 전달하며 따뜻한 명절분위기를 조성했다.

이원남 부녀회장은 “우리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이하여 더욱 적적하실 홀몸어르신들에게 다소나마 훈훈한 마음이 전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추석을 준비하는 바쁜 일정 속에서도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동참해주신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며, “추석 송편과 김세트를 선물로 받으신 어르신들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추석 명절이 되길 기원한다.”라고 전했다.

한편, 양사면 새마을부녀회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정기적으로 마을 환경정화활동을 비롯하여 홀몸어르신들을 위한 수제 삼계탕 나눔 행사 등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꾸준히 실천해오고 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