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이장단 추석맞이 쌀 기탁

강화군 교동면 이장단(단장 황교익)은 지난 31일 면사무소를 찾아 교동농민이 직접 생산한 쌀 150포를 기탁하는 행사를 가졌다.

민족 최대 명절인 한가위를 앞두고 우리 지역에 소외된 이웃을 돌아보고 즐거운 명절 분위기를 전하기 위해서다.

황교익 단장은 “명절을 앞두고 지역공동체 안에서 소외된 분들에게 위안이 되길 바라며, 주민 모두가 행복한 명절을 보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추석을 앞두고 이웃을 향한 관심이 이어지고 있는데, 이 같은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해 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