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추석맞이 마을 환경정화 활동 실시

강화군 교동면(면장 조현미) 마을주민들이 다가올 한가위를 맞이해 마을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활동은 지난 23일에 난정2리에서 시작됐으며 마을안길 풀베기, 쓰레기 수거 등의 활동에 마을주민 모두가 동참하고 있다.

황교익 이장단장은 “대청소를 통해 마을 주민들의 애향심을 고취시키고 귀성객들에게 쾌적하고 아름다운 고향의 모습을 보여줄 수 있게 됐다”며 참여한 마을주민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조현미 교동면장은 “농번기로 바쁘신 중에도 대청소에 적극 참여해 주셔서 감사드리며, 고향의 따뜻한 정을 나눌 수 있는 즐거운 한가위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