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명절 맞이 등산로 정비

안전하고 쾌적한 등산 환경 조성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추석을 맞아 성묘객 및 등산객의 안전과 깨끗한 환경 조성을 위해 등산로 정비에 나섰다.

군은 다음달 초까지 주요 등산로 21개 코스 105.3km에 대해 제초작업을 완료하고 훼손된 시설물은 보수하거나 교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등산로 주변에 쓰러진 나무, 토사유실, 배수로 퇴적 등을 정비해 성묘객 및 등산객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쾌적한 등산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한편, 군은 지난 5~7월에도 관내 주요 등산로에 대한 제초작업을 시행한 바 있으며, 매년 명절 전 등산로 풀베기 작업을 추진하는 등 안전하고 편리한 등산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을 계속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등산로 정비를 통해 산림생태계를 보호하고 군민과 등산객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등산로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