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부녀회, 해안가 나들길 환경정비로 ‘구슬땀’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최옥임)는 지난 18일 나들길 2코스인 화도돈대에서 오두돈대 구간 해안가를 정비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회원 13명은 나들길 1.2km 일대에 버려진 쓰레기 1톤을 수거하며 깨끗한 해안가 만들기에 힘썼다.

최옥임 회장은 “이번 환경정비로 나들길이 깨끗하게 새 단장을 마쳐 흐뭇하다”고 말했다.

염명희 면장은 “앞으로도 관내 유관단체와 협조해 환경정비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