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도면 농촌지도자회, 매너미고개 제초작업 제초작업에 구슬땀 한가득

강화군 화도면 농촌지도자회(회장 김삼기)는 지난 15일 매너미 고개에서 제초작업을 실시했다.

이날 회원 30여 명은 바쁜 일정에도 아침부터 모여 도로변에 무성한 잡초를 베어내며 구슬땀을 흘렸다.

김삼기 회장은 “깨끗해진 도로를 보니 큰 보람을 느낀다. 앞으로도 화도면 환경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수연 화도면장은 “더운 날씨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농촌지도자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