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초복 맞이 삼계탕 도시락 나눔

“영양 만점 정성 듬뿍 건강 도시락”

강화군 내가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최유진)는 지난 11일 초복 맞이 사랑의 삼계탕 나눔을 진행했다.

이날 위원들은 이른 아침부터 모여 직접 요리한 삼계탕을 관내 취약계층 200여 가구에 전달하며 무더위 속 어르신들의 안부를 확인했다.

삼계탕을 받으신 한 어르신은 “무더운 날씨에 기운이 없어 대충 끼니를 때우기 일쑤였는데, 정성 가득한 보양식을 대접받으니 힘이 나고 든든하다”고 말했다.

최유진 위원장은 “무더위와 코로나19로 지친 어르신들이 한 끼 든든히 드시고, 원기 회복에 도움이 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