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사면 주민자치위원회, 북성저류지 현장견학

강화군 양사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성기)는 지난 8일, 주민자치활성화를 위해 북성저류지를 방문했다.

이날 위원 24명은 지난해 완공된 북성저류지를 찾아 저수량을 살펴보고 안전시설을 확인하는 등 현장견학 활동을 펼쳤다.

김성기 위원장은 “올해 오랜 가뭄으로 영농이 어려웠지만 북성저류지의 한강물로 위기를 극복할 수 있었다”며 “강화군과 양사면, 농어촌공사가 농업기반시설을 지속적으로 적극 지원해줘 감사한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이명자 양사면장은 “주민자치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 주신 주민자치위원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이 풍년영농을 이루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