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부녀회, 여름김치 나눔으로 정이 넘치는 내가면 만들기 앞장서

강화군 내가면(면장 차은석)은 지난 6일 새마을부녀회(회장 한화순)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여름김치 나눔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날 회원들은 강화군 새마을부녀회가 직접 담근 여름김치를 관내 독거노인과 취약계층 50여 가구를 직접 방문․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했다.

한화순 부녀회장은 “직접 담근 시원한 여름 김치와 함께 올 여름 무더위도 잘 이겨내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차은석 내가면장은 “매년 발벗고 나서서 이웃사랑을 실천하시는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