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점면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여름김치’나눔 봉사

강화군 하점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서윤옥)는 지난 6일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랑의 여름김치’ 나눔 봉사를 펼쳤다.

이날 모인 회원들은 강화군 새마을부녀회가 담근 여름김치를 홀몸어르신 가구 60세대에 직접 전달하며 안부를 살폈다.

서윤옥 회장은 “장마와 무더위로 더욱 지쳤을 어르신들께 힘이 되고자 열심히 김치를 만들었다”며 “잃어버린 입맛을 되찾고 건강한 여름을 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용선 하점면장은 “이웃사랑을 적극적으로 실천해주시는 부녀회장님들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