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뮤지컬 인형극 ‘애기똥풀’ 개최

강화군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인천문화재단 주관 인천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주최 ‘예술로돌봄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찾아가는 뮤지컬 인형극 ‘애기똥풀’ 공연을 개최했다고 27일 밝혔다.

가족 뮤지컬 인형극 ‘애기똥풀’은 그리스 설화 제비이야기를 응용, 공연의 주인공인 하늘이의 성장드리마로 부모님의 조건 없는 헌신적인 사랑을 가슴 깊이 새길 수 있는 시간이다. 또한 국악기들의 아름다운 선율로 서정적인 감성을 자극시키며 다양한 에피소드와 이야기들로 극이 진행된다.

이번 공연에는 엿장수, 닭싸움 등 추억의 직업과 놀이를 통해 어른들에게는 추억소환의 공감과 진한 여운을 남기고, 아이들에게는 감동과 웃음, 함께 어우러져 살아가는 삶에 대한 교훈적 메시지를 선사한다.

임경숙 센터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문화예술체험 및 향유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고 문화적 빈부격차를 줄이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강화군가족센터는 ▲7월 연극 ‘며느리 삼국지’ 공연이 진행 예정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화군가족센터 홈페이지 또는 전화(032-932-1005)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