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영농폐비닐 집중 수거

쾌적한 영농환경 조성

강화군 내가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유진환)가 지난 17일 관내에 널린 영농폐비닐을 집중 수거했다.

이날 참여한 회원들은 각 마을 쓰레기 배출장소에 적치된 영농폐비닐을 수거하는 등 쾌적한 영농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했다.

유진환 회장은 “앞으로도 마을환경을 개선을 위해 영농폐비닐 등이 방치되지 않도록 지속적인 수거활동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차은석 내가면장은 “바쁜 시기에도 불구하고 노력하신 새마을지도자협의회에 감사드리며, 지역 주민들도 환경보호를 위해 폐비닐 수거에 적극 동참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