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늘(NLL) 평화 철책길’에서 평화의 감각을 일깨워요

매주 토·일, 강화도로 떠나는 철책길 아트투어 운영

강화군(군수 유천호)이 북녘을 마주보며 걷는 ‘늘(NLL) 평화의 철책 길’에서 평화와 통일의 감각을 일깨우는 ‘아트투어’를 진행한다.

‘아트투어’는 오는 11월까지 운영된다. 6~7월은 ‘평화의 감각을 찾아서’라는 주제로 안보와 평화의 가치를 되새기고, 8~9월은 ‘피스 크리에티브’를 진행해 다채로운 창작활동을 즐기고, 10~11월은 ‘평화 마을 여행’으로 민통선 안의 마을 곳곳에 숨어있는 평화와 통일의 염원을 발견하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6~7월 테마인 ‘평화의 감각을 찾아서’ 프로그램은 ‘늘(NLL) 평화의 철책 길’인 갑곳돈대를 시작으로 연미정과 고려천도공원을 거쳐 평화전망대에 이르는 16km를 한강하구 너머 북녘과 마주하고 걸으며 평화의 감각을 일깨우는 미션으로 구성됐다. 또한, 미션 완료 후에는 강화읍 원도심에 모여 천연직물인 강화 소창으로 나만의 평화 심볼을 완성해 표현하거나 자율일정을 즐길 수 있다.

투어 참여는 네이버에 ‘플레이피스강화’를 검색하거나 홈페이지(http://playpeace.net)를 통해 예약을 할 수 있다. 매주 토, 일요일에 1회 운영되며 참가비는 5천 원으로 회당 20명 이내로 운영된다. 이동편의를 위해 서울(합정역)에서 강화를 오가는 버스가 제공되며, 미션 수행을 완료한 체험자에는 8천 원 상당의 지역 상점 이용 쿠폰과 소정의 기념품이 지급된다.

군 관계자는 “남북 평화를 상징하는 늘(NLL) 평화의 철책길에서 평화를 느낄 수 있도록 투어 상품을 개발했다”며 “가족과 함께 참여해 생생한 역사의 현장을 찾아 평화와 통일의 의미를 되새기고 소중한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고 말했다.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