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치매 가족 헤아림·힐링 교실 운영

휴식·힐링 기회 제공, 정서적 교류 및 심리적 부담 경감

강화군 치매안심센터는 치매환자 가족에게 ‘헤아림가족교실’과 ‘힐링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군은 이번 프로그램으로 치매 가족 구성원 간 정서적 교류와 자기 돌봄의 시간을 제공해 돌봄역량을 향상할 계획이다.

‘헤아림 가족교실’은 치매바로알기, 돌보는 지혜, 스트레스 관리 등 치매환자 돌봄에 필요한 교육이 진행되며, ‘힐링프로그램’은 치매환자 가족이 함께 참여해 미술, 운동, 원예, 나들이 등의 활동으로 스트레스를 해소할 기회가 제공된다.

이번 교육은 다음달 7일까지 매주 화,목요일에 진행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치매환자 가족은 강화군 치매안심센터(☎032-932-4087)로 신청하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치매환자 가족이 돌봄의 지혜를 얻고, 돌봄으로 인한 심리적 부담감을 경감할 수 있는 시간을 갖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치매 가족의 돌봄 부담과 우울감, 스트레스를 줄이기 위해 최선을 다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