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산면 자원봉사상담가, 사랑의 찐빵·물김치 나눔

취약계층 60가구에 찐빵, 물김치 만들어 전달

강화군 삼산면 자원봉사상담가(회장 김춘추)는 지난 13일 찐빵·물김치 나눔 봉사를 실시했다.

이날 상담가 10여 명은 직접 만든 찐빵과 물김치를 관내 거동불편 어르신 등 어려운 이웃 60가구에 전달하며 안부를 확인했다.

김춘추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차관문 삼산면장은 “바쁜 일상에도 나눔의 손길을 전달하는 자원봉사상담가 봉사단에 감사를 드리며, 이번 나눔이 어려운 이웃들의 여름나기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