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모내기 농가 현장 격려

강화군 교동면(면장 조현미)는 관내 모내기 현장을 방문해 농민들을 격려하며 풍년농사를 기원했다.

교동면과 방규호 서강화농협 교동지점장은 본격적인 모내기가 진행되는 5월 한 달간 들녘을 돌며 농민들을 격려하고 전달받은 건의사항은 행정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방규호 지점장은 “모내기 작업이 순조롭게 진행 돼 모든 농민들에게 풍년의 한 해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