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준영 의원, “중구ㆍ강화군ㆍ옹진군 지역 현안·재난사업 특별교부세 총 31억 원 확보”

배준영 국회의원

배준영 국회의원(국민의힘 인천시당위원장, 인천 중구·강화군·옹진군)은 4일(水), 행정안전부로부터 인천 중구·강화군·옹진군 지역 현안·재난사업 특별교부세 총 31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배준영 의원이 확보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는 중구 △ 율목동 주민편익시설 건립 사업 6억 원, 강화군 △ 빈장포구 둘레길 조성사업 13억 원, 옹진군 △ 대청 건설폐기물 종합적환장 건설공사 8억 원 △ 영흥면 자동염수분사장치 설치사업 4억 원이다.

중구 주민편익시설 건립사업은 1988년 건설되어 노후화된 율목동 주민자치센터를 신축하는 사업으로, 옛 BBS 건물 부지에 주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각종 편의시설과 공간들이 조성될 예정이다.

– 당초 올해 착공에 들어갔으나 현재 사업비 중 일부만 확보된 상태로, 추가 재원 마련이 절실한 상황에서 특별교부세가 지급된다.

강화군 빈장포구 둘레길 조성사업은 교동면 빈장포 인근 약 1km 구간에 해안데크와 야자매트 등을 설치해, 해안길을 따라 걸으며 자연경관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이 조성된다.

– 앞으로 강화 나들길 10코스(머르메 가는길), 동산리 평화생태마을 조성 등과 연계한 관광객 유치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옹진군 건설폐기물 종합적환장 건설공사는 대청도 내에 폐기물 관리시설을 축조하여, 폐기물 무단투기와 공사현장 적치로 인한 경관 훼손을 막고 효율적 관리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 또한 영흥면 자동염수분사장치 설치사업은 영흥도의 유일한 육상 진입로인 영흥대교와 섬 내 취약구간에 해빙 장치를 설치하여, 섬 주민뿐 아니라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 환경이 제공될 예정이다.

배준영 의원은 “주민들의 안전을 강화하고 편익을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사업들의 국비가 확보됐다” 라며, “앞으로도 지역의 현안 해결은 물론 사업들이 조속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