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가정의 달 ‘긍정의 훈육’ 행복한 부모되기 교육

“부모와 자녀가 모두 행복한 강화군!”

강화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센터장 김현주)는 28일 행복센터에서 가정의 달을 맞아 ‘자녀의 감정에 대처하는 부모의 마음과 훈육’에 대한 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교육에는 아들러코리아 박예진 대표가 강사로 나서 ‘좋은 부모를 위한 긍정 훈육’이라는 주제로 다양한 사례와 함께 자녀의 부적절한 행동을 이해하고 대처하는 훈육법을 교육했다.

교육을 받은 김 O 씨는 “자녀의 행동에 화가 나는 경우가 많았는데, 부모교육을 통해 자녀를 좀 더 이해하고 나 자신을 돌아보는 계기가 되었다”며 “갈등이 발생했을 경우 어떻게 적용하면 좋을지 사례를 통해 쉽게 알 수 있어 유익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