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동면 주민자치위원회 이웃돕기 물품기탁

강화군 교동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황순국)는 지난 25일 복지대상자 가구를 방문해 TV 1대(110만 원 상당)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탁은 최근 집수리 대상으로 선정돼 1개월의 집수리를 마치고 새롭게 단장한 집에서 생활하게 된 복지대상 주민을 위해 마련했다.

해당 주민은 “집을 수리해주고 가전제품까지 마련해 주니 마치 새집으로 이사한 것 같다”며 기뻐했다.

황순국 위원장은 “전달 드린 TV가 생활에 도움이 되기 바라며 더불어 사는 기쁨으로 어려움을 이겨내시면 좋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