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최고품질 강화섬쌀’ 적기 못자리 지도

벼 종자소독 및 못자리 현장 지도

강화군이 오는 4월 25일부터 5월 5일까지를 적기 못자리 설치 기간으로 정하고 기간 내 못자리를 설치 완료할 수 있도록 현장 지도에 나섰다.

군은 최근 기온이 평년보다 높아 영농시기를 앞당겨 농작업을 서두르는 농가가 있으나, 저온 피해 예방 및 고품질 농산물 생산을 위해서는 적기 영농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육묘는 ha당 300상자, 파종량은 상자당 120~150g으로 적정 모수를 확보해야 하며 육묘기간 중 고온으로 인한 뜸묘, 입고병 예방을 위해 적정온도로 관리해야 한다.

정부 벼 보급종은 미소독 종자이므로 키다리병, 도열병, 깨씨무늬병, 세균벼알마름병 등의 예방을 위해 반드시 소독해야 한다. 벼 종자를 적용약제 희석배수를 준수한 30℃의 물에 24시간에서 48시간 소독하거나, 볍씨온탕소독기를 이용해 60℃의 물에 10분간 소독 후 냉수 처리한 다음 싹을 틔워 파종하면 방제효과가 높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못자리를 조기 설치할 경우 생리장해 등이 우려되니 적기에 못자리를 설치해 실패 확률을 낮추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