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원면 적십자부녀봉사회 환경정화로, 삼동암천 ‘깨끗’

강화군 선원면 적십자부녀봉사회(회장 신연하)는 지난 14일 삼동암천 인근에서 환경정화운동을 펼쳤다.

이날 회원 20여 명은 쓰레기 투기 단속에도 불구하고 하천에 떠있는 스티로폼과 플라스틱 병 등 각종 부유물을 수거했다. 또한, 금월리에서 연리까지 구간 가로변을 깨끗이 청소했다.

신연하 회장은 “이번 환경정비로 깨끗해진 삼동암천을 보니 기분이 좋다. 앞으로도 마을정비 활동에 솔선수범 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