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원면 새마을부녀회, 깨끗한 해안도로 만들다

강화군 선원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유갑희)는 지난 15일 더리미-화도돈대 구간의 해안도로를 깨끗하게 정비했다.

이날 회원 10여 명은 각종 눈에 띄는 쓰레기를 수거하며 해안도로 환경을 정비했다.

유갑희 회장은 “주민들과 관광객들이 깨끗해진 해안도로에서 봄을 만끽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