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면 새마을부녀회, 봄맞이 화단 정비 행사

향긋한 봄내음 솔솔

강화군 내가면 새마을부녀회(회장 한화순)는 지난 12일 내가초등학교 교차로 일원의 화단을 정비했다.

이날 회원들이 정비한 화단은 작년부터 새마을부녀회가 관리하고 있는 화단으로, 봄을 맞아 팬지 2,000본을 식재하며 새롭게 단장했다.

한화순 회장은 “화단을 정비해 주민들에게 봄의 싱그러움을 전해줄 수 있어 뿌듯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꾸준히 화단을 관리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