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산면 자원봉사상담가, 밑반찬 나눔 실시

취약계층 60가구에 밑반찬 만들어 배달

강화군 삼산면 자원봉사상담가(회장 김춘추)는 지난 11일 관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밑반찬 나눔 봉사를 실시했다.

이날 상담가 15명은 이른 아침부터 생선조림, 새우볶음, 김치 등 밑반찬을 직접 만들어 홀몸어르신, 저소득층 등 어려운 이웃 60가구에 방문해 안부인사와 함께 전달했다.

김춘추 회장은 “반찬 나눔을 시작으로 올해도 삼산면을 위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실시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