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원면 노인자원봉사클럽, 환경정화 활동 펼쳐

지속적이고 활발한 활동 눈길

강화군 선원면 「찬우물 노인자원봉사클럽」(회장 김윤태)은 지난 11일 선원면 도래미마을 일원의 환경을 정비했다.

이날 회원 20여명은 봄철 관광객 맞이를 위해 도래미마을 도로변 쓰레기를 줍고 주변을 정리했다.

「찬우물 노인자원봉사클럽」은 선원면 각 경로당 회장과 사무장 등으로 구성된 자원봉사조직으로, 자율적으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김윤태 회장은 “봄철을 맞아 관광객과 마을주민에게 깨끗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어 마음이 뿌듯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