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도면 새마을 남·여지도자, 새봄맞이 해안도로 환경정화

강화군 양도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김성현)와 새마을부녀회(회장 박영숙)는 7일 도로변 환경 정화활동에 나섰다.

이날 참석자 20여 명은 이른 아침부터 건평 해안도로 일원에 모여 도로변 방치된 3톤가량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덩굴 제거, 인도 정비 등 새봄맞이 환경정화에 구슬땀을 흘렸다.

김성현 회장은 “이번 활동으로 깨끗해진 도로변을 보니 몸은 힘들었지만 마음은 뿌듯하다. 깨끗한 환경을 위해 꾸준히 관심을 가지고 많은 활동에 참여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