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도면, 설 연휴 맞아 노인요양시설 현장 방문

노인요양시설 종사자들 격려

화도면(면장 박수연)은 지난 24일 설 연휴를 맞아 노인요양시설 4개소를 방문해 코로나19로 가중된 업무 속에서 최선을 다하는 사회복지시설 기관 종사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날 화도면은 마리실버힐을 포함한 관내 노인요양시설 4개소를 찾아가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에도 거동이 불편한 노인의 돌봄에 힘쓰는 시설장과 종사자들을 격려하며 복지시설 현장의 어려움을 살폈다.

이◯임 시설장은 “때마다 노인요양시설을 직접 찾아와 주시고 신경을 써주셔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을 모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수연 화도면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시기지만 시설장님과 종사자들께서 힘내시기 바라며, 앞으로도 복지행정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