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은면 새마을부녀회, 설맞이 식자재 나눔

어려운 이웃과 온정 나눠

강화군 불은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최옥임)는 지난 24일 관내 취약계층 60가구에 계란, 김 등의 식자재를 전달했다.

최옥임 부녀회장은 “명절을 맞아 코로나19로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의 손길을 전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염명희 불은면장은 “설 명절에 모두가 행복할 수 있게 소외된 이웃들을 돌아봐 주신 새마을부녀회의 배려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