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2021년도 자랑스런 강화인상’ 선정

애향봉사부문 강화66동우회, 지역경제부문 고영철 씨,

교육연구부문 강화군쌀작목연합회 수상 영예

강화군이 성실하고 창의적인 자세로 지역의 위상을 대내외로 드높은 군민에게 수여하는 ‘2021년도 자랑스런 강화인상’ 수상자를 선정했다.

군은 심의위원회의 공정한 심사를 거쳐 ▲애향봉사부문에 강화66동우(상조)회, ▲지역경제부문에 고영철(불은면, 53년생), ▲교육연구 부문에 강화군쌀작목연합회(단체)가‘2021년도 자랑스런 강화인상’으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애향봉사부문의 강화66동우(상조)회는 강화군 1966년생 친우 모임으로 결성돼 지난 20여 년간 100여 명의 회원이 불우이웃돕기 등 취약계층을 위한 봉사와 깨끗한 강화를 만들기 위한 청소활동 등으로 지역 주민의 삶을 풍요롭게 하는데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지역경제부문의 고영철 씨는 40여 년 간 한우 산업에 종사하며, ‘강화섬약쑥 한우’ 브랜드 사업에 참여해 농가 소득 창출을 위한 남다른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강화옹진축산업협동조합의 대의원으로 조합 발전과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타의 모범이 되고 있다.

교육연구부문의 강화군쌀작목연합회는 1998년 4월 설립이래 끊임없는 연구로 새로운 농업기술을 도입하고 있으며, 각종 영농기술 교육을 통해 지역 농업발전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쌀의 고급화, 명품화를 위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해 전국 최고 품질의 강화섬쌀 생산에 기여한 공로가 크다.

군 관계자는 “다양한 분야에서 강화의 위상을 높이고 있는 수상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발전을 위해 힘쓴 군민·단체를 적극 발굴하고 그 공적을 널리 알려 군민으로서의 자긍심과 애향심을 고취시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서해문화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 posts